반려동물의 죽음을 준비하는 집사의 자세

‘반려동물 상실 증후군’.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립국어원이 ‘펫 로스 증후군’을 우리말로 다듬은 말이다. 반려동물의 실종이나 죽음으로 상실감, 슬픔, 우울감, 절망감 등을 느끼는 것을 뜻한다. 많은 이들이 반려동물과 함께 사는 것을 두려워 하는 이유로 반려동물의 죽음을 꼽는다. 반려동물의 마지막 순간을 마주할 때 그…

기사 더보기